어른이의 날

프리모아

·

2015. 5. 5. 01:34

누구에게나 어린이였던 시절이 있다.

이성보단 감성에 앞서 눈물을 흘리고

눈물에 이유가 없어 철없던 시절 

그럼에도 그 시절이 아름다운 이유는

되돌아 갈 수 없는 어른이 됐기 때문이다.


- will - 

0 개의 댓글

Recommended for You

 콘텐츠 대표 이미지

여러분의 생활은 지켜지지 않는 365일 근로자의 날과 같지 않나요?

2015.05.01

 콘텐츠 대표 이미지

[프리모아 이야기] 흔한 프리모아 인기남 클라스

2015.11.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