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모아 사용 설명서프리모아 사용 설명서


프리모아는 프로젝트 의뢰인과 프리랜서(개발자, 기획자, 디자이너)를 위한 온라인 중개 플랫폼 입니다.

[ 평판관리 시스템 ] 

프리랜서는 프리모아를 통해 프로젝트 레퍼런스를 쌓게 되며 프리랜서로서의 경력과 포트폴리오를 완성해갑니다. 프리랜서는 마이페이지의 정보를 채워나가며, 필요시 언제든지 프리모아 마이페이지의 정보를 이력서처럼 출력하여 미팅 또는 계약에 활용을 할 수 있습니다. 또한, 프리모아는 프리랜서 개개인의 작업방식, 성향, 인력풀, 기술력 등을 분석하여 프리랜서 개개인의 브랜딩을 도와드립니다. 


[ 견적비교 시스템 ] 

프로젝트를 등록하면 입찰경매 방식을 통해 클라이언트는 다양한 경력과 포트폴리오를 가진 프리랜서를 한눈에 비교견적을 받아볼 수 있습니다. 중개인 없이 프로젝트 견적상담을 받으면 가격거품으로 똑같은 프로젝트임에도 불구하고 어디는 100만원, 어디는 8천만원을 하여 클라이언트의 결정을 더욱 혼란스럽게 합니다. 프리모아를 통해서는 견적가 거품에 대한 걱정 없이 내가 의뢰하고자 하는 프로젝트의 적합한 가격을 확인 할 수 있습니다. 


[ 프리랜서 매칭 서비스 ]

클라이언트는 프리모아를 통해 로그인 없이도 '포트폴리오' 와 '프리랜서' 카테고리를 통해서 적합한 프리랜서 탐색이 가능합니다. 의뢰하고자 하는 프로젝트 성향에 따른 카테고리 검색을 통해 유사프로젝트 경험과 적합한 프로젝트 노하우를 가진 프리랜서에게 견적을 요청하여 빠르게 미팅을 진행할 수 있으며, 클라이언트와 프리랜서 양측의 니즈를 분석한 매칭 서비스 알고리즘을 통해 높은 프로젝트 성사율을 가지고 있습니다. 

프리모아프리모아 서비스 설명서

[ 매니징 서비스 ]

프리모아 설문조사 결과, 유사 플랫폼과의 차별적인 강점으로 프리모아의 매니징 서비스가 우수함으로 뽑혔는데요. 프로젝트를 등록하면 전화상담을 통해 IT를 모르는 클라이언트도 작업의뢰가 가능하도록 견적가격과 작업량을 조율해드립니다. 작업자 선정후 삼자미팅을 통해 클라이언트와 프리랜서간의 작업량과 견적가에 대한 공증과 조율을 하며, 복잡한 계약서 작성도 프리모아가 안전하게 작성을 해드립니다. 


[ 프로젝트 대금보호 ]

프리모아는 계약서 작성시 에스크로방식과 표준계약 방식 두가지가 있습니다. 에스크로 방식은 프로젝트 대금을 프리모아가 보관하고 있음으로서 클라이언트가 대금을 지급하고도 작업물을 받지 못하는 위험과 대금손실을 방지합니다. 표준계약을 진행할 경우 SGI 서울보증증권을 통해 선급금보증증권을 발행해 계약의 안전성을 가장 중요시하고 있습니다. 계약서 작성시 프로젝트 작업범위를 명확히 하고, 관련 서류는 프리모아 서버에 저장을 하고 있습니다. 분쟁발생시 발빠른 조율로 타 경쟁 업체들과 비교해 획기적일 정도로 분쟁발생이 없습니다.  


[ 프리모아 메일링 서비스 ]

프리모아에 '빠른견적'을 남기시면 프로젝트가 쉬워집니다. 기업이 프로젝트 작업자를 구하는 평균 시간 33일, 프리모아에 프로젝트를 등록하면 6시간 이내에 십여명의 프리랜서를 만날 수 있습니다. 그 비밀은 프로젝트 등록과 동시에 8,000여 명의 프리랜서에게 이메일 발송을 하고 발송된 이메일을 통해 간편하게 지원을 하는 메일링 서비스에 있습니다.  


[ 프리모아 검증 시스템 ]

프리모아에는 검증된 8,000여명의 프리랜서가 있으며, 수시로 프리모아 매니저가 CS전화컨택을 통해 프리랜서를 관리하며 소통을 하려고 노력합니다. 때문에 프리모아의 프리랜서들은 프리모아 매니저와의 가족같은 끈끈함으로 서로를 믿는 공생관계에 있으며, 이러한 점은 프로젝트가 곤란에 빠졌을 때 프리랜서로 하여금 책임감을 갖게 하는 이유가 됩니다. 


[ 프리모아 워크플레이스 ]

클라이언트와 프리랜서가 연결되면 프로젝트 현황을 통해 프로젝트 진행절차와 필요시 언제든지 프리모아 관리자에게 중재를 요청할 수 있습니다. 또한 프로젝트 일정관리, 1:1 채팅기능, 프로젝트 중간검수 등의 다양한 작업툴을 활용할 수 있습니다. 프리모아의 온라인 워크플레이스를 통해 클라이언트와 프리랜서는 지역의 한계를 벗어나 효율적인 원격근무가 가능해집니다. 




Posted by 프리모아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