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발자 포트폴리오 관리 시, 7가지 유념사항

프리모아

·

2021. 6. 29. 14:58

 

세계적으로 이름이 알려진 특정 사람들을 제외한 대부분의 사람들은 끊임없이 노력하며 자신의 가치를 입증해야 합니다. 

더 좋은 환경과 더 나은 조건으로 일을 하고 대우를 받기 위해서는 자신의 역량을 보여줄 수 있어야 하기 때문입니다. 

개발자의 경우 자신의 가치를 증명할 수 있는 가장 좋은 방법 중 한가지는 지금까지의 경험을 나타내는 ‘포트폴리오’입니다. 

 

어떤 업무를 진행했고, 어떤 개발에 참여했는지 이력서나 경력기술서에 경력을 상세하게 기술한다고 해도 어떤 경우에는 하나의 포트폴리오가 더 효과적일 수 있죠. 

 

 

 



특히나, 요즘처럼 개발자 채용이 과열된 환경 속에서의 개발자는 자신이 다른 개발자보다 더 능력이 뛰어나고, 

우수하고, 함께 일하고 싶은 사람이라는 사실을 입증해야 합니다. 



IT 아웃소싱 플랫폼 프리모아에서도 5만 명이 넘는 개발업체와 개발자들 중 다양한 포트폴리오를 보유한 이들이 아웃소싱 파트너십 계약을 맺는데 유리한 모습을 보입니다. 많은 사람들이 눈에 보이는 포트폴리오를 통해 개발자의 역량을 파악하기 때문입니다.



이와 같이 포트폴리오는 개발자가 갖고 있는 전문 지식을 비전공자에게도 효과적으로 보여줄 수 있을 뿐만 아니라 개발자와 개발자의 기술에 대해 입증할 수 있는 가장 좋은 수단입니다.

또한 개인의 브랜드화를 위해서도 반드시 요구되는 일이기도 합니다



그러나 포트폴리오를 만들고 관리하는 것이 결코 쉬운 일은 아니죠. 

구축하는 데 오랜 시간이 걸리기도 하고, 어떤 방식으로 포트폴리오를 구축해야 하는지 몰라 어려울 수도 있습니다.

 



따라서 이번 글에서는 개발자가 자신의 가치를 가장 잘 증명할 수 있는 포트폴리오를 구축하기 위한 7가지 TIP에 대해 소개하고자 합니다.  

 

 


 

 

첫째, 양보다는 ‘질’


자신의 다재다능함과 활동할 수 있는 영역의 다양성을 표현하기 위해 여러 종류의 포트폴리오를 보유하고 있는 경우가 있는데요, 그러나 자칫 너무 과하면 독이 될 수 있습니다.


이때 다양성을 보여주되 균형감각을 이루고 전문성 있는 구성이 중요합니다. 

너무 많은 포트폴리오는 상대방이 포트폴리오를 다 확인하는 것에 피로감을 느끼게 합니다.


따라서 가장 중요한 프로젝트만 넣고 불필요한 것은 모두 최소화해 자신의 장점을 부각시켜야 합니다. 

또 가장 중요한 프로젝트일수록 상단에 배치하는 것이 좋습니다.


너무 적으면 경험이 부족한 것 같다는 생각이 들 수 있지만, 너무 많으면 정작 중요한 장점은 보여 주지 못할 수도 있죠. 따라서 어려운 일이지만 포트폴리오의 양과 질의 균형을 지키는 것은 중요합니다. 

 

퀄리티 높고 경험 및 기술을 습득한 소수의 프로젝트가 다수의 프로젝트 리스트보다 더 효과적입니다. 

즉, 양도 중요하지만 그보다 중요한 것은 '질'이라는 사실을 기억해야 합니다. 

 

 


 

 

둘째, 남들과는 다른 차별성


지금 이 순간에도 많은 개발자들이 자신의 포트폴리오를 제작하고 있습니다. 

평가자들은 단 한명의 포트폴리오를 보는 것이 아닌 가능한 많은 사람의 포트폴리오를 확인하고 비교합니다.


따라서 어디서 본 것 같은 유사한 수준의 포트폴리오는 개발자의 역량을 입증하기 어렵죠, 

특히 최근 학원이나 교육시설에서는 과제로 비슷비슷한 형태의 프로젝트를 기획하고 이를 포트폴리오에 활용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물론 유용한 방법이지만 이렇게 만들어진 프로젝트는 평가자의 눈에 띄기에는 어렵습니다.
반드시 어떤 프로젝트라도 자신의 형태로 커스터마이징 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또한, 다른 개발자의 포트폴리오를 살펴보고 자신이 배울 점과 고칠 점을 찾아보시길 바랍니다. 어쩌면 잘못된 포트폴리오가 반면교사가 되어줄 수도 있습니다. 

 

 


 

 

셋째, 자신의 브랜드화


포트폴리오는 브랜드화된 본인을 나타내는 명함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즉 포트폴리오를 만드는 것만큼 자신을 브랜드로 만드는 것도 중요한 일입니다. 
그렇기 때문에 포트폴리오에는 개발자가 어떤 브랜드인지를 나타낼 수 있는 것들을 표기해야 합니다. 깃허브, 블로그, 유튜브, 등 자신을 브랜딩 할 수 있는 것들은 최대한 함께 기술하는 것이 좋습니다.


이때 브랜딩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일관성 유지입니다. 

앞서 언급한대로 지나치게 무분별한 정보는 독이 될 수 있습니다. 브랜딩에서도 예외는 아닙니다.


트위터, 깃허브, 카카오톡, 이메일 등 또 다른 SNS가 모두 다른 당신을 드러내고 있다면 평가자는 이 정보를 모두 수용하기 위해 많은 시간을 쏟아야 합니다. 

 

따라서 업계에서 사용할 본인의 이름을 정하고 모든 플랫폼에서 동일하게 관리해야 합니다. 

자신의 프로필 사진이나 로고 등도 동일한 이미지를 사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마지막으로 평가자들이 당신을 비교적 쉽게 ‘구매’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접근할 수 없는 브랜드는 가치가 없기 때문에 브랜드에 평가자들이 쉽게 다가올 수 있도록 이메일 주소, 연락처 등을 잘 보이는 곳에 기재하시길 바랍니다.  

 

 


 

 

넷째, Code와 README를 잘 적을 것. 


포트폴리오에 담길 프로젝트를 단순히 이미지로만 나열하는 개발자는 자신의 역량과 가치를 제대로 보여주지 못합니다. 이미지를 나열하는 일은 누구나 할 수 있는 것입니다. 

평가자들은 개발자가 어떻게 코드를 작성했고, 이 프로젝트가 어떻게 가동되는지가 관심사 입니다.


Readme는 이 프로젝트의 목적과 코드를 어떻게 구성했는지 확인할 수 있기 때문에 꼼꼼히 기입해야 합니다. 
이때 주요 코드문과 프로젝트에서의 역할이 반드시 포함되어야 하며, 개발자로서의 전문성을 보여줄 수 있는 프로젝트 수행이나 경험들을 구체적으로 작성하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평가자가 보다 쉽게 프로젝트를 확인할 수 있도록 라이브 프로젝트를 내보이고, 코드를Github에 올려 볼 수 있도록 한다면 더욱 좋을 것입니다.


당연한 이야기지만 이때 코드가 제대로 작동하고 있는지 미리 확인해야 합니다. 

포트폴리오가 눈에 띄기를 원한다면 코드가 잘 작동하는지, 오류는 없는지, 깨진 이미지나 링크가 있는지 평가자의 입장에서 살펴봐야겠죠.


호환성이 떨어지는 경우 엉뚱한 곳에서 오류가 발생할 수 있으니 가급적 다양한 브라우저와 디바이스에서 테스트하는 것도 명심하시길 바랍니다. 

 

 


 

 

다섯 번째, 다양한 프로젝트를 가지되, 완료된 프로젝트일 것. 


이제 개발자를 찾는 기업은 매우 다양해졌습니다. 대기업, 영세기업, 중소기업, 중견기업 등 기업의 규모와 상관없이 작은 1인 기업도 개발자가 필요할 때가 있고, 산업의 구분도 무의미해졌습니다.


따라서 개발자는 더 많은 고객을 유치하기 위해서 프로젝트를 통해 자신이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할 수 있음을 보여줄 수 있어야 합니다.


패션 금융, 제조업, 음식, 의료 등 어떤 산업이던 간에 전문적인 프로젝트가 준비되어 있다면 더 많은 사람이 접근해올 것입니다. 


그러나 다재다능함을 보여주기 위해 '어설픈 프로젝트'를 포트폴리오로 남겨두는 것 보다 아무리 작은 프로젝트더라도 완성된 형태의 프로젝트가 구성된 것이 더 높은 점수를 받을 수 있습니다.

 

 


 

 

여섯 번째, 시각적 효과의 중요함

 

사람은 미적으로 아름다운 것을 더 선호합니다. 포트폴리오는 상대방이 개발자에 대해 확인하는 첫인상이기 때문에 당연히 평가자는 시각적으로 눈에 띄는 프로젝트에 한 번 더 눈길을 줄 수 밖에 없죠. 


여기서 미적 감각이란 예술적으로 창의적인 형태를 의미하는 것이 아닌 포트폴리오에 맞는 UI 감각을 고려해야 한다는 뜻입니다. 


그 자리에서 바로 보여줄 수 있고 즉시 설명할 수 있는 디자인과 UI로 프로젝트를 형성해야 합니다. 만약 자신이 디자인 역량이 부족하다면 잘 만들어진 템플릿을 활용하는 것도 방법이 될 수 있습니다.

 

 


 

 

일곱 번째, 많은 사람들에게 노출할 것.

 


아무리 좋은 포트폴리오를 제작했어도 자신만 가지고 있다면 그 가치를 얻기 어렵습니다. 핵심은 결국 파트너를 찾는 많은 평가자들이 자신의 포트폴리오를 보게 만드는 것입니다.


이를 위해 평가자들이 많이 들어오는 웹 개발자 사이트에서 커뮤니케이션을 가지거나 자신이 직접 발로 뛰며 기업에 접촉할 수도 있습니다. 


또는 요즘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구축된 아웃소싱 플랫폼을 활용해 포트폴리오를 전시하는 방법도 있습니다. 

가장 중요한 것은 한 명이라도 더 많은 평가자가 자신의 포트폴리오를 볼 수 있게 하는 것입니다. 


포트폴리오를 구축하는 것은 어려운 일입니다. 많은 시간과 에너지가 필요하기 때문이죠. 그러나 요즘은 블라인드 채용이 많아지면서 학점이나 다른 스펙 점수보다 포트폴리오의 중요성이 높아졌습니다. 

 

 

 


 


5만 명이 넘는 IT인력풀이 확보되어 있는 IT 아웃소싱 플랫폼 프리모에에는 이들이 자신의 포트폴리오를 통해 경력을 증명하고자 합니다. 

만약 포트폴리오를 어떻게 만들어야 할지 몰라 난감한 상황이라면 이를 이용하는 것도 방법이 될 수 있습니다.

 


프리모아 공식 홈페이지의 파트너스 코너에는 프로젝트 필터를 통해 각 분야별로 정리된 포트폴리오를 살펴볼 수 있습니다. 완성도는 어떤지, 어떤 분야에 참여한 프로젝트인지를 포함해 개발자의 프로필까지 모든 정보를 손쉽게 확인할 수 있습니다.

 


IT 아웃소싱 플랫폼 프리모아를 통해 다양한 분야의 개발자와 포트폴리오를 확인해보시길 추천드립니다.

 

 

0 개의 댓글

Recommended for You

 콘텐츠 대표 이미지

웹/앱 기획자 & 디자이너에게 창의력이란? (필수 역량 키우기)

2021.06.29

 콘텐츠 대표 이미지

IT디자이너로 성장할 수 있는 방법 & 프리랜서 필독

2021.07.08